UPDATED. 2022-05-20 21:28 (금)
tvN ‘배드 앤 크레이지’ 이동욱, 이중인격에서 구 여친까지 아우르는 케미킹 매력 발산
tvN ‘배드 앤 크레이지’ 이동욱, 이중인격에서 구 여친까지 아우르는 케미킹 매력 발산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 승인 2022.01.07 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드 앤 크레이지’는 유능하지만 ‘나쁜 놈’ 수열이 정의로운 ‘미친 놈’ K를 만나 겪게 되는 인성회복 히어로 드라마
▲ tvN 금토드라마 ‘배드 앤 크레이지’ 메인포스터 / 사진제공=tvN ‘배드 앤 크레이지’

[뉴스포털1=양용은 기자] 이동욱이 상대를 가리지 않는 찰떡 케미로 tvN ‘배드 앤 크레이지’의 크레이지한 재미를 견인하고 있다.

tvN 금토드라마 ‘배드 앤 크레이지’(연출 유선동/극본 김새봄/제작 스튜디오 드래곤, 밍크엔터테인먼트)에서 출세지향 결과주의 형사 ‘류수열’ 역을 맡은 이동욱이 이중인격에서 구 여자친구까지 아우르는 케미킹의 매력을 발산하며 ‘배드 앤 크레이지’를 케미 맛집으로 만들어가고 있다.

가장 먼저 류수열하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그의 또 다른 인격이자 환장의 소울메이트 K(위하준 분)다. 극 초반 시청자를 사로잡은 명장면을 꼽자면 미친 정의감의 헬멧남 K가 류수열을 인성 회복의 지름길로 안내하던 장면을 꼽을 수 있다.

어디로 튈 줄 모르는 K의 자유로운 매력과 함께 그가 등장할 때마다 “돌아버리겠다”며 뒷목을 잡는 류수열의 환장 퍼레이드가 시청자를 안방극장 1열로 끌어 모았고 이를 시작으로 대립과 공조를 넘나드는 인격 초월 기싸움이 웃음을 안겼다.

특히 이동욱은 ‘배드 앤 크레이지’에서 서열 꼴찌에 가까운 류수열의 하찮은 매력을 제대로 살린 능청스러운 연기로 K와의 이중인격 케미를 완성, 예측불가 웃음을 조성하며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이와 함께 류수열은 전 여자친구 이희겸(한지은 분)과 여전히 현재진행형 같은, 전쟁 같은 사랑을 이어가고 있다.

이희겸은 진정한 관계 따위 없이 출세와 이해 손실만 따지는 류수열을 쓰레기라 부르고 류수열은 그런 이희겸에게 툴툴거리며 비협조적인 태도를 보이기도 하지만 위기의 순간마다 서로에게 가장 먼저 연락할 만큼 두 발 벗고 나서는 츤데레 커플이다.

특히 이희겸을 짝사랑하는 K의 제안으로 시작된 도유곤(임기홍 분) 호송팀 사망 사건 수사는 오히려 둘 사이를 더욱 돈독하게 만들어주는 기폭제가 됐다. 이 과정에서 티격태격하면서도 서로를 챙기는 두 사람의 츤데레 매력이 시청자들의 보는 재미를 높이며 뜨거운 반응까지 이끌어내고 있다.

이에 류수열이 본격적으로 이희겸이 몸 담고 있는 마약범죄수사계의 내부 비리를 밝히기 위해 나서며 두 사람의 공조를 예고해 ex-연인이 전환점을 맞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처럼 이동욱은 류수열 캐릭터와 혼연일체를 이룬 연기와 함께 주변인들과 쫀쫀한 케미를 이루며 극을 풍성하게 만들고 있어 마지막까지 펼쳐질 이동욱의 활약에 더욱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tvN 금토드라마 ‘배드 앤 크레이지’는 유능하지만 ‘나쁜 놈’ 수열이 정의로운 ‘미친 놈’ K를 만나 겪게 되는 인성회복 히어로 드라마다.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0시 40분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