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 몽골에 최신 공간정보기술과 한국의 美 소개
LX, 몽골에 최신 공간정보기술과 한국의 美 소개
  • 손명훈
  • 승인 2020.02.18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몽골 인사위원회 LX 와 전주시 방문 ... 디지털트윈 활용 스마트시티 솔루션과 해외사업 소개, 전주 한옥마을 찾아 한국의 전통문화 체험
LX홍보관을 관람 중인 바타르조리그(왼쪽에서 여섯 번째)위원장을 비롯한 몽골방문단
LX홍보관을 관람 중인 바타르조리그(왼쪽에서 여섯 번째)위원장을 비롯한 몽골방문단

몽골 인사위원회 한국 방문단이 가장 한국적인 도시인 전주를 찾아왔다.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 최창학)는 18일 5명의 몽골 인사위원회 위원들로 이루어진 방문단(위원장 바타르조리그, Baldan BAATARZORIG)이 전북혁신도시로 이전한  LX 본사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LX는 이날 몽골방문단에게 공사 홍보관 관람과 함께 디지털트윈을 활용한 전주시의 스마트시티 기술 소개와 글로벌사업 등 공사업무전반에 대한 홍보영상 상영과 브리핑을 이어갔다.

오후에는 전주 한옥마을로 자리를 옮겨 전통음식인 불고기 오찬을 통해 한국의 맛을 같이 음미하고, 가장 한국적인 도시 전주의 아름다움을 전함과 동시에 다양한 전통문화체험을 제공했다.

특히 몽골 방문단 인사위원회 바타르조리그 위원장은 몽골의 수도 울란바토르시 제1부시장 출신으로 도시개발과 공간정보에 관한 관심이 지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택진 LX공간정보본부장은 “디지털트윈기술을 활용한 스마트시티의 궁극적인 목적은 ICT와 빅 데이터 등 신기술을 접목해 도시문제를 해결하고 국민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있다”면서“이번 몽골의  LX방문을 계기로 몽골과의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하는 한편, 디지털트윈을 활용한 스마트시티 관련 핵심글로벌 공공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한편, 디지털트윈이란 우리가 생활하는 실제 세계와 동일한 쌍둥이 세계를 가상공간에 디지털로 구축하고, 각종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시뮬레이션 등 다양한 실험을 할 수 있도록 스마트시티에 적용하는 기술을 말한다.

 

바타르조리그(왼쪽에서 여섯 번째)위원장을 비롯한 몽골방문단과  LX 김택진 공간정보본부장(왼쪽에서 다섯 번째)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바타르조리그(왼쪽에서 여섯 번째)위원장을 비롯한 몽골방문단과 LX 김택진 공간정보본부장(왼쪽에서 다섯 번째)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