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이모작 인터뷰] 대구시민 휴식처 두류공원과 성당못
[인생이모작 인터뷰] 대구시민 휴식처 두류공원과 성당못
  • 김용진
  • 승인 2019.10.10 16:1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당못에 가을하늘이 조용히 담겨지고 있다.

대구광역시 달서구 성당동에는 대구의 명소인 50여만평 면적의 두류공원이 있다. 두류공원에는 시시때때로 힐링하고자 하는 사람들이 몰려든다. 1965년에 공원계획을 수립했고, 1977년부터 개발을 시작했고 이제는 굉장히 아름다운 정원으로 자리잡고 있다.

유튜브 중년들의 삶을 공유하는 '인생이모작'과 한국시민기자협회의 '뉴스포털1'에서는 가을하늘이 담기고 있는 두류공원 성당못을 렌즈에 담아 보았다. 성당못의 운치있는 모습이 대한민국 중년들의 삶에 큰 힘이 되기를 기대해 본다.

가을하늘이 담겨지고 있는 성당못과 두류공원
가을하늘이 담겨지고 있는 성당못과 두류공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서필환 2019-10-10 17:02:39
항상 열정적으로 활동하시는
김용진교수님

원더풀입니다

인생이모작도 원더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