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코로나19 대응 긴급복지지원 연장
담양군, 코로나19 대응 긴급복지지원 연장
  • 조복
  • 승인 2021.01.14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기사유·소득기준 등 완화…3월 31일까지 운영

담양군이 오는 3월 31일까지 코로나19 대응 한시적 긴급복지지원제도를 확대·연장 운영한다.

긴급복지지원은 소득감소, 휴‧폐업 등 위기상황에 처한 대상자에게 생계, 의료, 주거지원 등 복지서비스를 신속히 지원하는 제도다.

지원 대상은 기존 재산기준 1억100만원에서 1억7천만원 이하로 확대하고 금융재산 공제비율 기준 중위소득 65%에서 150%(1인 가구 7천700만원 이하)로 상향했다.

국민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실업급여 수급자 등 다른 법령으로 지원받고 있는 사람은 제외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소재지 읍면사무소 또는 담양군 주민행복과(380-3304)로 문의하면 된다.

김민지 주민행복과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을 위해 기준을 완화했다”며 “생계유지가 어려워진 위기가구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지원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해 긴급복지지원제도를 통해 537가구 837명에 4억4천만여원을 지원했다./담양자치신문 서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