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문화특화지역 조성’ 전국 우수사례 선정
전남도,‘문화특화지역 조성’ 전국 우수사례 선정
  • 장광호
  • 승인 2020.09.03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균형발전위, 담양 '담빛길 창작공간사업' 호평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 올해‘균형발전사업 평가’에서 전남도가 추진중인‘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이 문화시설 및 운영분야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전남도에 따르면, 균형발전사업 평가는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매년 지자체 균형발전특별회계로 지원된 사업중 시·도 추천사업을 대상으로 이뤄진다. 올해 전국 시·도에서 46건의 우수사례가 추천됐다.

이중 전남에서 선정된 사업은 담양 ‘담빛길 창작공간 조성사업’이다.
담빛길 창작공간 조성사업은 담양읍 객사리와 지침리 일원에 담빛길을 조성한 것을 비롯 라디오스타 스튜디오 구축, 해동문화예술촌 조성, 구 군수관사의 인문학가옥(문화지소) 리모델링 등 다양한 사업들이 추진됐다.
이번 평가에서 위원들은 지역 고유의 문화·역사 자원을 활용해 담양만의 정체성을 잘 드러내고, 이를 기반으로 지역에 어울린 창작공간을 마련함과 함께 독특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접목시킨 점을 높이 평가했다.

이번 우수사례 선정에 따라 전남도는 포상과 예산지원 등 인센티브를 받게되며,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발간할 우수사례집에 포함돼 전국적인 홍보도 이뤄진다./유상민 군민기자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았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