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종합기록물 편찬된다"
"담양군 종합기록물 편찬된다"
  • 장광호
  • 승인 2019.04.03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양군史' 편찬 최초보고회 열려

2018담양지명 천년을 기념해 담양의 역사를 새로운 방식의 기록물로 제작하는 ‘담양군史’ 편찬을 위한 최초보고회가 지난 21일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최초보고회에서는 담양군사 편찬에 참여하는 위원들에 대한 위촉장 전달과 함께 향후 편찬사업의 방향과 범주, 그리고 취지와 목적에 부합하는 과제수행 방안 등 개괄적이고 총론적인 논의가 이뤄졌다.

이날 편찬위원장인 최형식 군수는 “기록의 중요성은 한 지역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연결해주는 너무나 소중한 자료가 될 것이기 때문에 이번 담양군사 편찬을 계기로 담양의 향토사를 재정비하는 것은 물론 ‘담양학’의 근간을 마련하고 나아가 담양의 신르네상스를 견인하는 지역브랜드화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주문했다.

편찬위원회 상임대표로 선임된 조현종 위원(전.국립광주박물관장)은 “오늘 보고회는 각 분야에서 선임된 편찬위원들의 생각과 의견을 듣고 향후 편집내용 및 방향 설정에 관해 논의하는 시간이 됐다” 면서 “담양군史는 담양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아우르는 역사와 문화, 사회, 경제, 인물 등 모든 분야의 자료를 기록물로 남기는 것인 만큼 성급하지 않게 시간을 두고 위원들은 물론 각계각층 군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객관적이고 정확한 편찬작업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장광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