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달빛 사례관리사 운영… 시민 감동 실현
양주시, 달빛 사례관리사 운영… 시민 감동 실현
  • 한찬우 기자
  • 승인 2018.11.28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매월 간부공무원이 사례관리대상 가구를 직접 방문해 어려운 사정을 듣고 상담을 진행하는 달빛 사례관리사를 운영, 시민 감동 실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달빛 사례관리사는 시장, 부시장, 국소실과장, 읍면동장 등 간부 공무원들이 월 1일일 사례관리사가 되어 취약계층 가구를 방문,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위로하는 양주시의 특화된 복지서비스다.

지난 27일 달빛 사례관리사에는 김대순 양주시 부시장이 참여해 양주시 무한돌봄희망센터의 민관 연계를 통해 의료비와 병원 이동 지원, 영구임대아파트 주거 지원을 받고 있는 관내 위기가정을 직접 방문해 상담을 진행했다.

상담 대상자는 정신적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도움을 받아 스스로 살아갈 힘과 의지를 가지게 되었다앞으로도 어려운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는 양주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대순 부시장은 어려운 환경에도 불구하고 밝은 모습으로 살아가는 시민들의 모습에 더 많은 책임감을 느낀다시민이 편안하고 행복한 감동도시 양주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