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1 08:56 (목)
충현교회 한규삼목사 '환영감사예배'
충현교회 한규삼목사 '환영감사예배'
  • 이석재,김완철
  • 승인 2017.06.09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현교회 제 6대 담임목사 청빙 '환영감사 예배'
충현교회 제 6대 담임목사로 청빙한 한규삼 목사

[한국시민기자협회 뉴스포털1. 이석재기자, 김완철기자] 2017.6.2 (금) 서울 테헤란로 역삼동에 위치한충현교회에서는 제6대 담임 한규삼목사의 (전미국 뉴저지 초대교회 담임) 환영 감사 예배가 충현교회 본당에서 진행 되었다. 

충현교회( 1953년에김창인 목사가 개척한 교회로 예장합동 교단의 최대 교회)에 청빈된 한 목사는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칼빈신학대학원(목회학석사.신학석사)과 하버드대학교(신학석사), 미국 웨스트민스터신학교 수학(신학박사), 미국신학대학교(ITS)교수를 역임했다.  

파격적으로 눈길을 끌었던 것은 새롭게 단장된 본당 강단에 보수적인 이미지였던 기존의 대형 자주빛 휘장을과감히 없애고 그 곳 전면에 배경이미지가 청색바탕이 나오도록 초대형 스크린을 설치해 2층에서도 누구나 다 강단에 등단하는 모든 분들과 예배의 진행을 선명하게 볼 수 있었다. 그러나 보수교단 답게 스크린에는 성경내용이나 찬송곡 가사 등은 올리지 않아 성도라면 누구나 성경책과 찬송가 책을 지참해야 만 예배를 드릴 수 있게 했다는 것이다. 

이날 설교를 맡은 권성수 (대구동신교회 담임) 목사는 "목사의 새 패러다임" 이라는 주제로 '이제는 머리의 지식에서 가슴의 지식으로, 가슴의 지식에서 생활의 지식으로, 성령이 함께하는 신앙생활이 되어야한다' 며 교인들이 '그래 일년 동안 잘 하는지 두고 보자하지 말고 목사님과 협력해야 한다' 고 말해, 교인 모두에게한바탕 웃음을 선사했다. 

수원중앙침례교회원로목사 김장환목사 영상 축하메세지 전달

축하 메시지는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장 김선규목사, 수원중앙침례교회원로목사 김장환목사, 지구촌교회 이동원 원로목사가 축하 메세지를 영상으로 전해왔고 축사는 남서울은혜교회홍정길 원로목사가 맡아주었다. 

제6대 충현교회 담임목사로 추대 된 늘 웃는 미소의 한규삼목사는남,여 화동으로부터 꽃다발을  전달 받으며 답사를 통해 교인들의 환호를 받았다. 

마지막 축하 인사로 충현교회 서기 권명옥장로는 담임목사 청빙을 위해  장로들과 전 교인들이 오랜 기도로 담임 목사를 청빙하게 되었다며 참았던  눈물을 쏟아내  한동안 교회 안이 숙연해졌다. 

교인들과 일일히 악수하며 환한 미소로 화답해주는 한규삼 담임목사

환영 예배를 마치고 출입구에 먼저 나온 한규삼목사는 돌아가는 교인들과 일일히 악수하며 환한 미소로 화답해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