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융합스테이션 구축 및 수소버스 실증 관련 업무협약체결
광주시, 융합스테이션 구축 및 수소버스 실증 관련 업무협약체결
  • 신문식 기자회원
  • 승인 2015.06.13 2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수소버스로 친환경 교통환경 조성 선두주자 박수를
▲ 융합 스테이션 협약체결.(윤장현 시장. 유기호 창조경제혁신센터장. 권문식 현대구룹 부회장. 오영 크린자동차 원장.)이 협약체결 기념 사진.
[온 국민이 기자인 한국시민기자협회 신문식 기자회원 ] 
광주시(윤장현 시장)는 11일 오후 2시 시청 3층 비즈니스 룸에서 수소자동차 허브 도시 조성을 위한 수소 버스 실증 사업 추진 및 융합스테이션 구축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날 진행에는 뿌리 산업담당자. 경과보고는 자동차산업과장. 융합스테이션 협약체결에는 윤장현 광주시장. 유기호 창조경제 혁신센터장. 권문식 현대구룹 부회장. 오영 그린카 산업진흥원장 4명, 수소 버스 모형 인도식에는 윤장현. 유기호 권문식, 수소버스 인도 협약체결에는 윤 시장. 유기호 창조경제혁신센터장. 권문식 현대구룹 부회장이 협약에 서명하고 기념촬영을 했다.

윤 시장은 “광주에 현대차가 있어서 어려운 경제 가운데 큰 보탬이 되고 있다. 바쁘신 시간임에도 광주를 찾아주시고 선물까지 주셔서 고맙다. 사람 살기 좋은 환경을 만들기 위해서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문식 현대구룹 부회장은 “광주광역시에서 누구보다도 선진적으로 수소 차량 허브도시조성을 위해서 협조해주신대 대하여 감사하다. 수소 차량이 활성화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기호 창조경제 혁신센터장은 “오늘 체결하는 것은 수소연료전지 전후방 생태계 조성사업에 핵심적인 사안이 될 것 같다. 광주광역시의 아낌없는 협조와 현대 차의 적극적인 지원에 힘입어 저희가 할 수 있는 일이 가시적으로 나타날 수가 있도록 전 직원이 적극 노력해서 광주시에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광주 현대 수소차 인도 협약체결( 윤장현 시장. 유기호 창조경제 혁신센터장. 권문식 현대부회장)
광주시 자동차산업과장은 “광주시는 현대 차와 올해 1월 말 자동차분야 생태계 조성과 수소연료전지와 경관 산업 조성을 위해 창조경제 혁신센터를 출범시켰다. 그동안 수소차 산업육성을 현대 차. 창조경제혁신센터 광주 시. 그린카 진흥원에서 융합 스테이션 단계별 사업진행을 확정하였고 수소연료 버스시범 운행사업을 조기에 정착하기 위해서 수소 버스 인도 협약을 체결하였다.”고 경과보고를 했다.

현재 수소버스는 전장이 12m, 탑승 인원이 45명으로 좌석 19석. 입석 26석이며 구동 모터는 300kw(402마력)이다. 1회 충전 거리는 448km이며 최고속도가 100km로 고속도로도 주행할 수가 있다.

현대의 수소 버스 구동계통 시스템은 독자 개발한 것이며 세계최초 양산투산ix 연료전지 차 스택모듈을 탑재했다고 했다. 수소 버스 2012년 여수 엑스포 기간 시범 운행했으며 인천국제공항 셔틀버스로 운행하고 있다고 했다.

광주가 수소 버스 허브 도시가 되면 공해는 안심해도 좋은 환경이 될 것이다. 보통 버스보다 2m 정도가 길다고 하니 도로환경도 바꿀 필요가 있다. 그렇지 않으면 커브 도로의 연석과 타이어의 충돌은 업주들의 부담으로 이어질 것이기 때문이다.
▲ 전장 12m 수소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