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30 10:59 (목)
‘신과 함께 시즌2’ 모니카, “립제이 만난 남자 거의 다 쓰레기..” 극과 극 연애사 공개
‘신과 함께 시즌2’ 모니카, “립제이 만난 남자 거의 다 쓰레기..” 극과 극 연애사 공개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 승인 2022.01.07 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과 함께 시즌2’ 모니카, 노필터 토크에 립제이 멘탈 ‘너덜너덜’
▲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모니카X립제이 출격 / 사진제공=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뉴스포털1=양용은 기자]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모니카가 거침없는 노필터 토크로 립제이의 멘탈을 탈탈 턴다.

오늘 7일 방송되는 채널S의 예능 프로그램 ‘신과 함께 시즌2’(채널S & SM C&C STUDIO 공동제작/ 프로듀서 김수현, 연출 진선미)에서는 모니카와 립제이가 두 사람의 서로 다른 연애사를 꺼내는 모습이 공개된다.

‘신과 함께 시즌2’는 더욱 업그레이드된 케미를 보여줄 4MC 신동엽, 성시경, 박선영, 이용진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당신의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맞춤형 푸드 추천 토크쇼다.

최근 녹화에서 게스트로 출연한 ‘스우파’의 모니카와 립제이는 동거한 지 6년 차라고 밝혔다. “서로 비밀은 없겠다”는 성시경의 말에 모니카가 “비밀은 없다”고 말한 반면, 립제이는 “일부러 얘기 안 하는 건 있다”고 전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서운한 모습의 모니카는 “립제이가 나에게 연애 사실을 숨긴다”며 “그럴 수밖에 없는 게 한 명 빼고 다 쓰레기였다”고 폭로를 시작해 립제이를 당황하게 했다. 그러면서 “나는 좋은 사람 많이 만났다. 바람피우는 남자는 느낌이 팍 온다”고 탁월한 선구안을 뽐냈고, 이에 립제이는 표정 관리에 실패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동거 6년 차로 ‘노부부 케미’를 발산하고 있는 모니카와 립제이가 “요즘 조금씩 독립을 논의 중”이라고 밝힌 가운데 그 이유는 무엇일지, 또 립제이가 모니카에게 연애 사실을 숨기는 이유는 무엇일지 오는 7일 저녁 8시 채널S의 ‘신과 함께 시즌2’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