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다송, ICN KOREA 첫 번째 비키니 ‘신인왕’ 등극 (2021 ICN 코리아 그랑프리)
[포토] 김다송, ICN KOREA 첫 번째 비키니 ‘신인왕’ 등극 (2021 ICN 코리아 그랑프리)
  • 양용은 기자
  • 승인 2021.10.24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1 ICN 코리아 그랑프리’ 비키니 퍼스트 타이머 오버롤전에서 그랑프리를 차지한 김다송이 포토월에서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 ‘2021 ICN 코리아 그랑프리’ 비키니 퍼스트 타이머 오버롤전에서 그랑프리를 차지한 김다송이 포토월에서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뉴스포털1=양용은 기자] 비키니 퍼스트 타이머 오버롤전에서 그랑프리를 차지한 김다송이 포토월에서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지난 16일(토) 강원도 원주시 오크밸리 리조트에서 ‘2021 ICN 코리아 그랑프리(2021 ICN KOREA GRAND PRIX)’ 대회가 개최됐다.

김다송은 ICN KOREA 첫 번째 비키니 신인왕에 등극하며 슈퍼 루키의 탄생을 알렸다.

‘I Compete Natural’의 약자인 ICN은 약물 없는 공정한 경쟁을 통해 자연적인 건강미를 겨루는 대회로, 전 세계 88개국의 가맹국을 보유하고 있다.

ICN 코리아 이영서 실무 부회장은 “2021년 ICN KOREA 마지막 대회인 ICN KOREA GRAND PRIX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며 “이번 ICN 코리아 그랑프리는 오픈 각 체급 1위와 마스터 1위 수상자들에게 특전인 ICN 세계협회의 월드 프로카드가 지급된다”고 밝혔다.

이어 “대회를 준비하면서 힘든 상황도 많았지만 그 안에서 방법을 찾기 위해 최선을 다했고, 이제는 후련하면서도 아쉬움이 남는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클래식 피지크 ▲보디빌딩 ▲스포츠모델 ▲핏모델 ▲피지크 ▲비치바디 ▲바싱수트 ▲남녀 스트리트스타 ▲남녀 피트니스 모델 ▲비키니 엔젤 ▲피트니스 부띠 ▲비키니 종목으로 나눠져서 진행됐고, 코로나 19 사회적 거리두기 정부방침을 준수하기 위해 발열체크, 마스크 착용, 손 소독제 비치 및 인원 제한을 철저히 하며 치러졌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