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계의 신바람을 일으키는 한국강사문인협회
문학계의 신바람을 일으키는 한국강사문인협회
  • 김동호
  • 승인 2021.10.12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표회장 국민대 범대진 박사의 행복비전 출구!
전국에서 참여한 한강문의 시낭송가들과 시인들

위드 코로나 시대에 짙어져가는 우울감을 극복하는데 문학인들이 팔을 걷고 나서서 화제이다. 화제의 단체는 행복 프로그램의 대표 요람인 국제웰빙전문가협회가 2012년에 서울대학교에서 발족한 한국강사문인협회이다. 한국강사문인협회는 국민대 범대진 박사가 3기 회장으로 취임하고나서부터 크게 탄력을 받고 있다.

인삿말을 하고 있는 대표회장 범대진 박사

한국강사문인협회의 임원들과 이사들은 모두 행복 코디네이터 책임교수들이다. 행복멘토링의 실력과 품성을 갖춘 지성인들이 문학활동을 통해 의미있고 보람된 삶을 엮어나가기 위해 설립되었기 때문이다. 한국강사문인협회는 대표회장 범대진 박사를 중심으로 임홍빈 행코 책임교수가 사무총장으로 행정을 총괄하고 있다. 전국 각지역마다 지부를 설립하고 문학인을 육성하며 행복인문학을 적극 활성화시킬 계획이다.

한국강사문인협회 해오름 포럼 참석자들

한편 대표회장 범대진 박사는 "이번에 해오름 포럼을 통해 작은 실험을 해 보았다. 앞으로는 더 알차고 더 감동적인 문학활동을 소개할 계획이다. 코로나로 지쳐가는 국민에게 한국강사문인협회가 사막의 오아시스 같은 시원함을 안겨드리도록 최선을 다해 섬기겠다. 한국강사문인협회와 함께 행복문학 운동을 일으키고자 하는 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환영한다. 지난 포럼을 빛내주신 임원 및 회원 모두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고 인사했다.

국제웰빙전문가협회 산하기관인 한국강사문인협회 회원으로 활동하고자 하는 사람은 대표회장 범대진 박사나 사무총장 임홍빈 행코 책임교수에게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