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2 11:43 (토)
[포토] 피지크 그랑프리 손준영, 서문석 회장, 조용태 부회장과 ‘포토타임’ (2021 ICN 내셔널리그)
[포토] 피지크 그랑프리 손준영, 서문석 회장, 조용태 부회장과 ‘포토타임’ (2021 ICN 내셔널리그)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 승인 2021.10.08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왼쪽부터) ICN 내셔널리그 조용태 부회장, 피지크 그랑프리 손준영, ICN 코리아 서문석 회장 (2021 ICN 내셔널리그)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 (왼쪽부터) ICN 내셔널리그 조용태 부회장, 피지크 그랑프리 손준영, ICN 코리아 서문석 회장 (2021 ICN 내셔널리그)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뉴스포털1=양용은 기자] 피지크 종목에서 영예의 그랑프리를 차지한 손준영이 ICN 코리아 서문석 회장, ICN 내셔널리그 조용태 부회장과 포토타임을 가졌다.

지난 3일(일) 충남 천안시 소노벨 리조트에서 ‘2021 ICN 내셔널리그(2021 ICN NATIONAL LEAGUE)’ 대회가 개최됐다.

ICN 코리아 이영서 실무 부회장은 “올해 지역대회의 마지막을 장식한 ‘2021 ICN 내셔널리그’를 잘 마무리했다”면서 “오는 16일 열리는 ‘2021 ICN 그랑프리’에서는 오픈 각 체급 오버롤 우승자에게 최초로 월드프로카드가 주어진다”고 밝혔다.

‘I Compete Natural’의 약자인 ICN은 약물 없는 공정한 경쟁을 통해 자연적인 건강미를 겨루는 대회로, 전 세계 88개국의 가맹국을 보유하고 있다.

한편, 이번 대회는 ▲보디빌딩 ▲클래식 피지크 ▲남녀 핏모델 ▲비치바디 ▲피지크 ▲바싱수트 ▲남녀 스트리트스타 ▲스포츠모델 ▲비키니 엔젤 ▲남녀 피트니스 모델 ▲남녀 피트니스 모델 ▲비키니 종목으로 나눠져서 진행됐고, 코로나 19 사회적 거리두기 정부방침을 준수하기 위해 발열체크, 마스크 착용, 손 소독제 비치 및 인원 제한을 철저히 하며 치러졌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