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8 22:59 (금)
“(사)더불어새희망, 한전공사 남서울본부와 추석 맞이 물품후원 진행”
“(사)더불어새희망, 한전공사 남서울본부와 추석 맞이 물품후원 진행”
  • 정덕구 기자
  • 승인 2021.09.17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더불어새희망, 한전공사 남서울본부와 추석 맞이 물품후원 진행”

(사)더불어함께새희망과 한국전력공사 남서울본부는 지난 15일, 다가오는 대명절 추석에 강화된 방역조치로 인해 소외감에 크게 노출 될 우려가 있는 영등포 관내 취약계층들을 위해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에서 명절맞이 물품지원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사)더불어새희망, 한전공사 남서울본부와 추석 맞이 물품후원 전달식
(사)더불어새희망, 한전공사 남서울본부와 추석 맞이 물품후원 전달식

이날 추석맞이 물품 나눔 행사는 다가오는 민족의 대명절 추석에 코로나19로 인한 강화된 방역조치로 야외활동 제한, 가족의 왕래부족 등으로 더욱 큰 소외감에 노출 될 우려가 있는 영등포 관내의 독거노인, 한부모가정, 장애인가정 등의 우울감과 소외감 해소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전달된 물품은 추석 먹거리 밀키트. 면역력 증진키트, 쌀 등으로 구성되었으며, 전달물품은 영등포구청과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관내의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고 있는 저소득 취약계층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전달식에 참석한 한국전력공사 남서울본부 허봉일 기획관리실장은 ‘이렇게 정성스럽게 마련한 물품이 즐겁고 행복한 명절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며 ‘코로나19에서 벗어나 소중한 일상이 하루 빨리 회복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참된 나눔문화 실천을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또한, 물품을 전달한 (사)더불어함께 새희망 김정해 상임이사는 ‘민족의 대명절인 추석이 코로나19와 가족의 왕래가 부족한 취약계층에게는 더욱 소외감을 느끼는 날로 다가올 수 있어 명절 물품지원을 진행하기로 했다.’ 며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 이웃들의 소외감과 고독감을 해소하고 삶의 질이 향상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사단법인 더불어함께새희망은 국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희귀난치병, 장애아동들의 의료비지원, 저소득가정 아동들의 교육 및 체험활동, 소외계층 식품 및 물품지원, 생계비 지원, 빈곤가구 집수리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국내 나눔을 실천하는 국내구호 NGO단체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