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4 21:29 (월)
경북도, 5년 연속 ‘지방도로관리 우수기관’ 선정
경북도, 5년 연속 ‘지방도로관리 우수기관’ 선정
  • 김을규 기자회원
  • 승인 2015.05.03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16개시도, 87개시군구 282개 사업장 평가
경북도는 2014년 행정자치부 주관 ‘지방도로사업 성과평가’에서 위험도로 구조개선사업 부분 전국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대통령상, 시군별 평가 부분에서는 울진군이 우수기관으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위험도로 구조개선사업 성과를 인정받아 2010년 장려, 2011년 최우수, 2012년 장려, 2013년 우수, 2014년 최우수로 5년 연속 기관표창 수상하는 영애를 안았다.

이번 평가는 전국 16개 시·도, 87개 시·군·구, 282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경상북도는 사업계획의 적정성, 추진의 내실화, 정부 정책과의 부합성, 모범사례 및 특수시책 등 모든 분야에서 골고루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위험도로 구조개선 사업은 지방도로 중 굴곡부, 급경사, 노폭협소, 병목지점 등 구조적으로 개선이 필요하고, 교통사고가 잦은 지점을 대상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경북도에서는 교통사고 사상자 절반 줄이기를 목표로 올해 위험도로 구조개선 사업 등 도로 교통안전 개선사업에 36지구에 116억원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 중에 있으며, 해마다 교통사고 사망자가 5% 정도 감소하는 등 긍정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재춘 도 지역균형건설국장은 “이번 평가결과 우수사례 및 특수시책은 벤치마킹 될 수 있도록 전파해 시군과 상생협력을 도모하겠다”며,“도민들이 더욱 편리하고 안전한 지방도로를 이용할 수 있도록 위험도로 구조개선 사업과 도로정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