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 황금박쥐부대, 시설하우스 눈쓸기 대민지원 ‘구슬땀’
담양 황금박쥐부대, 시설하우스 눈쓸기 대민지원 ‘구슬땀’
  • 조복
  • 승인 2021.01.14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양 무정면 소재 특전사 황금박쥐부대가 지난 6일 밤부터 많은 눈이 내리자 시설하우스 위에 쌓여있는 눈을 쓸어내리는 대민지원을 하느라 구슬땀을 흘렸다.

황금박쥐부대 장병 200여명은 이날 딸기재배단지 6개소에 투입돼 35에 이르는 하우스 위 눈쓸기 작업을 지원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박정인 대대장은 이번 폭설로 담양 하우스농가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제설 대민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섰다이번 피해복구 뿐만 아니라 각종 재난 상황 속에서 주민을 위한 봉사에 만전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형식 군수는 한파와 더불어 대설특보가 발효되면 하우스 위에 쌓인 눈을 주기적으로 쓸어줘야 한다면서 지역민을 위해 하우스 제설작업에 나서준 장병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담양자치신문 서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