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서구장애인복지관, ‘Hope Together’ 공모사업 수행기관 선정
광주서구장애인복지관, ‘Hope Together’ 공모사업 수행기관 선정
  • 정금수 기자
  • 승인 2020.10.21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광역시서구장애인복지관(관장 이대만)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2020 신한금융희망재단 지역사회 포스트코로나 대응 ‘Hope Together’ 공모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되어 사업을 진행한다.

이번 사업은(사업명: MOM 편한 일상) 2020년 10월부터 2021년 2월까지 약 4개월 동안 위기·장애 가정과 취약계층, 소상공업체 및 지역사회를 대상으로 심리치료지원·주말보호·언택트사회서비스·도시락제공·무장애 관광지 정보제공·방역 사업으로 진행한다.

“MOM 편한 일상”의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광주광역시 서구청 및 행정복지센터, 광주YWCA가정상담센터, 꿈나무사회복지관 등 지역사회 내 ‘컬렉티브 임팩트(Collective Impact)’ 연합모델을 지속적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광주광역시서구장애인복지관 이대만 관장은 “코로나19로 발생된 각종 사회문제에 대해 지역 내 사회복지 시설과 공공기관 그리고 전문활동가와 연대체계를 구축하여 지역 환경에 맞춘 실질적이고 적극적인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