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대응 '안심식당' 지정 확대
코로나19 대응 '안심식당' 지정 확대
  • 장광호
  • 승인 2020.09.15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식 덜어먹기, 수저 위생관리 등 강화

코로나19 장기화 및 확산에 따라 군이 관내 음식업소를 대상으로 '안심식당' 지정을 확대한다.
현재 군이 지정한 안심식당은 40곳으로 공용음식을 개인수저로 함께 떠먹는 등 전염병에 취약한 우리 식사문화를 개선함으로써 고객의 외식 기피 상황을 해소하고자 지정하는 식당이다.

안심식당의 3대 실천과제는 ▲음식 덜어먹기 ▲위생적인 수저 관리 ▲종사자 마스크 쓰기 등이다.

또한 개인이 음식을 덜어먹을 수 있도록 개인용 접시, 집게, 국자를 의무적으로 제공해야 하고 위생적인 수저 관리를 위해 수저를 미리 비치하지 않고 별도로 제공하거나 개별 포장해야 한다.

이를 실천하는 안심식당은 '안심식당 지정' 스티커를 부착하고 위생물품과 소독용품을 지원하며 3대 실천과제를 지키지 않은 업체는 지정이 취소된다.

군 위생부서 관계자는 “안심식당 확대 지정과 이행 상황 수시점검을 통해 외식의 불안감을 덜고 소비 촉진으로 업주와 소비자 모두 만족하는 안심식당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심상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