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중호우 피해 담양군에 '구호물품' 속속 답지
집중호우 피해 담양군에 '구호물품' 속속 답지
  • 장광호
  • 승인 2020.09.08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의회, 500만원 상당 선풍기
찬해유통, 2천만원 상당 선풍기
남도금형, 1천만원 상당 벽지.장판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입은 담양이 전방위적인 복구작업으로 차츰 제모습을 찾아가고 있으나 수재민의 아픔을 함께하려는 기부행렬은 여전히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담양군에 따르면, 최근 광주 소재 찬해유통에서는 2,000만원 상당의 선풍기 300대를 기탁했으며, 신세계사이먼에서 1,000만원 상당의 쌀을, ㈜남도금형에서 1,000만원 상당의 벽지와 장판을 담양군에 기탁했다.

이와함께 전남도의회와 민주당도당위원회에도 500만원 상당의 선풍기를 각각 기탁했으며, 민주당 부산시당여성위원회에서도 150만원 상당의 선풍기를 이재민을 위해 지원했다.

이 외에도 자매결연도시 서울 용산구에서 500만원 상당의 쌀을 지원했으며, 전남 무안군에서도 이재민을 위한 수건과 양파즙을, 광주은행 도청지점에서 750만원 상당의 각종 구호물품, 한국도로공사 광주전남본부에서 100만원 상당의 생수와 컵라면을 지원했다.

또한 담양읍 현 부엌가구실내장식에서 피해지역에 150만원 상당의 도배와 싱크대를 지원했으며 죽순영농조합법인에서 100만원 상당의 벽지와 장판, 비바리수산에서 150만원 상당의 장어와 갈치를 기탁했다.

최형식 군수는“수재민의 고통을 함께하고자 전국 각지에서 사랑을 베풀어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많은 분들의 사랑과 온정에 보답하는 뜻에서 수재민들이 하루 빨리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심상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