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유소연 우승상금 코로나 19 기부금 전달
[포토뉴스]유소연 우승상금 코로나 19 기부금 전달
  • 김길호
  • 승인 2020.07.29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자동차 한국여자오픈 우승 상금 2억 5000만원 전액 기부금 쾌척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및 ‘재단법인 메디힐’ 통해 기금 전달
우승상금 전액 기부한 기아자동차 한국여자오픈 우승자 유소연[KLPGA]
우승상금 전액 기부한 기아자동차 한국여자오픈 우승자 유소연[사진=KLPGA]

[수습 김길호기자]

유소연(30•메디힐)은 지난 6월 21일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에서 열린 ‘기아자동차 제34회 한국여자오픈’에서 우승상금 2억5000만 원을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분들을 위해 전액 기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유소연은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시기에  많은 분들의 희생과 노력으로 대회가 치러진 만큼 우승 상금이 꼭 필요한 곳에 뜻깊게 사용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몇몇 기부처를 살펴보았고 그 결과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재단법인 메디힐’을 통해 기부금을 전달하기로 했다"며 지난주 우승 상금 2억5000만 원 전액을 쾌척했다.

2020 한국여저오픈 우승 후 인터뷰에 나선 유소연
2020 한국여저오픈 우승 후 인터뷰에 나선 유소연

‘사랑의 열매’를 통해 기부한 1억 5000만 원은 코로나 19로 인해 최전방에서 애쓰고 계신 의료진의 방역용품 구매 및 저소득층 검사비 지원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유소연은 이로써 ‘사랑의 열매’ 1억 원 이상 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2367호 회원이 됐다.

‘재단법인 메디힐’은 미혼모, 학교 밖 청소년, 이주노동자들과 국외 빈민 지역 등을 돕는 기독 선교단체와 교회들을 지원하는 단체로 금번 ‘재단법인 메디힐’에 기부한 1억 원은 이들 취약 계층을 위한 코로나19 예방 지원금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유소연은 ‘재단법인 메디힐’과 ‘메디힐 장학재단’에 2017년부터 매년 1억 원씩 기부하며 4년째 기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유소연은 그 밖에도 다양한 기부와 봉사활동을 통해  꾸준히 나눔을 실천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살피며 많은 분께 받은 사랑을 나누고 싶다"고 전했다.

전세계 5개국 내셔널타이틀을 획득한 유소연
전세계 5개국 내셔널타이틀을 획득한 유소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