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생연분마을 여행! (수빈이네 펜션)
천생연분마을 여행! (수빈이네 펜션)
  • 한찬우 기자
  • 승인 2020.07.19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때문에 전 세계가 펜데믹상황 으로 고통을 받고 있다직장인은 직장인대로 스트레스 받고 학생들은 출석수업으로 온라인 강의로 수업을 받고 있다. 짜증이 폭발할 지경이다.

이럴 때 이 짜증나는 도시를 떠나 가까운 근교에서 마음을 다스리고 힐링할 수 있는 곳이 어딜까 하고 나선 곳이 양주시 장흥면 일영리에 자리 잡고 있는 이름도 고운 천생연분 마을이었다.

친절하고 인정이 넘치는 최경호 수빈이네펜션사장님,
친절하고 인정이 넘치는 최경호 수빈이네펜션사장님,
연꽃.
연꽃.
연꽃.
마을입구 정겨운 카페,
마을입구 정겨운 카페,
정겨운 벽화.
정겨운 벽화.

비가 오려는 듯 날씨는 꾸물꾸물 하였지만 네비게이션을 켜고 도착하면서 눈에 들어오는 천생연분마을간판을 보고 예약한 수빈이네 펜션으로 들어간다. 마을길을 들어서면서 이 동네의 트레이드마크인 연꽃단지를 보면서 탄성이 절로 나왔다.

마을로 들어가는 입구는 조금은 비좁은 듯 하였지만 마을 담벼락에 그려진 정겨운 그림과 연꽃단지의 화려하지는 않지만 자태를 뽐내는 연꽃을 본다.조용하고 뒤에 노고산이 자리잡고 있고 마을을 가로지르는 개울을 보니 어렸을 적 시골의 정취가 느껴진다.

예약한 수빈이네펜션을 들어가면서 느끼는 것은 참 조용하다 라는 표현이다. 친절한 최경호쥔장의 안내로 방으로 들어가니 마음이 편안해지고 참 잘왔다 라는 생각이 든다.

힐링이 뭐 대수인가. 내가 이곳에서 편히 쉴수 있으면 그것이 힐링이지 않은가. 동네도 조용하고 서울도심에서 가까운 천생연분마을그중에서도 수빈이네 펜션을 소개해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