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자원 연계 프로그램’ 담양군 선정
‘문학자원 연계 프로그램’ 담양군 선정
  • 장광호
  • 승인 2020.06.24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양 인문학가옥 담뿍살롱·북적데이 등 운영
전남도, 지역특화 문학자원 ‘관광자원화’ 지원

전남도는 올해 ‘문학자원 연계 프로그램’ 사업대상으로 담양군을 비롯 강진군과 목포시, 해남군, 고흥군 등 5개 시·군을 선정했다.

문학자원 연계 프로그램은 도내 주요작가와 작품, 생가, 문학공원, 문학관, 영화세트장, 작품 속 배경지 등을 활용해 문학축제를 비롯 문학콘서트, 문학유산 답사, 문학기행, 전시회 등을 개최한 사업으로 지난 2017년부터 추진중인 남도 문예르네상스 핵심사업 중의 하나로 꼽고 있다.

이번 응모에는 담양군 등 전남도내 7개 시·군이 참여했으며, 전문가의 심의를 거쳐 5개 시·군을 최종 선정했다.

올해 선정된 5개 사업에서 담양군은 ▲담양읍 원도심 활성화를 위해 인문학가옥(구.군수관사)에서 담뿍살롱, 북적데이 등 운영하게 된다.
이외에 ▲시문학파 김영랑·김현구 시인의 고향 강진은 주민 큐레이터를 공모해 주민이 주도한 ‘목요 문학살롱’ ▲목포는 문학단체, 서점, 도서관, 학교와 함께한 문학박람회, 목포문학길 투어 등 다양한 ‘문학 축전’ 인문학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해남에서는 지역민의 문학 향유권 증진을 위해 학술 심포지엄, 문학토크 콘서트 등 ‘문학 페스티벌’ ▲고흥은 한국대표 서정 시인인 ‘송수권 시인의 시와 음악이 있는 작은 콘서트’ 등을 개최키로 했다.

이와관련, 정명섭 전남도 문화예술과장은 “전남은 한국을 대표한 여러 문인과 뛰어난 작품을 탄생시킨 고장으로, 이번 사업을 지역문학 발전과 관광 활성화를 위한 품격있는 관광상품으로 키우겠다”고 밝혔다./ 유상민 군민기자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았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