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재난기본소득 찾아가는 방문서비스 실시
양주시,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재난기본소득 찾아가는 방문서비스 실시
  • 한찬우 기자
  • 승인 2020.05.22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731일까지 사회적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재난기본소득 찾아가는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번 서비스는 거동불편 고령자와 장애인 등 취약계층과 요양병원·요양원 등 일시보호시설 거주자를 대상으로 담당공무원과 이통장, 시설장이 대리 신청 후 선불카드 20만원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대리 신청은 독거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경우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담당공무원과 이.통장이 대행하며 요양병원·요양원·기타 사회복지시설 등 일시보호시설의 경우 시설장이 신청하면 된다.

선불카드 사용기간은 오는 831일까지이며 사용처는 기존 경기도·양주시 재난기본소득과 동일하다.

이성호 시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소외된 시민들이 재난기본소득을 받지 못하는 경우가 생기지 않도록 신속 지급에 총력을 기울이겠다시민 생활안정과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양주시 재난기본소득 신청률은 지난 21일 기준 96%로 집계되며 오는 731일까지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