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소방서, 불나면 대피 먼저 집중 홍보
보성소방서, 불나면 대피 먼저 집중 홍보
  • 김덕
  • 승인 2020.02.27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성소방서(서장 정대원)는 화재안전특별대책 역점 시책인 '불 나면 대피먼저!’'캠페인 집중 홍보를 벌였다고 전했다.

 다수 인명피해 예방을 위한 이 캠페인은 과거와 달리 개개인의 휴대전화 보급이 잘되어 있으며 가연성 건축자재의 사용증가로 화재 시 치명적인 유독가스가 다량 발생하고 급격한 연소 확대로 대피가능한 시간이 과거에 비해 짧아져서 캠페인의 필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

 소방서는 화재안전특별조사를 하며 영업주에게 포스터와 리플릿을 전달하고 화재 발생 시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행동요령을 전달했다.

 주재우 홍교안전센터장은 "화재 발생 시 소화요령보다는 비상대피를 우선 교육하고 평상시에도 대피 계획수립과 훈련을 반복해 다수인명 피해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