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대경, 반기문 총장 수행비서관 거친 자유통일운동가
신대경, 반기문 총장 수행비서관 거친 자유통일운동가
  • 송기송
  • 승인 2020.02.02 2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통일과 함께 신대경대표
사)통일과 함께 신대경대표

신대경(36) 사단법인 통일과 함께 대표는 자유주의 사상을 중심으로 한 청년 통일운동가로서 반기문 UN사무총장의 수행 비서관으로 최측근에서 반 총장을 보좌했다.

신 대표는 대한민국 통일인식 확산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하였다. 전국 100여개 초중고 대학에서 통일 인식 확산 캠페인을 진행하였고, 통일노래 ‘우리의 소원은 하나’를 만들어 보급하였으며, 다양한 영상을 통해 통일의 이점과 비젼을 전파하였다. 신대경 대표가 설립한 통일부 사단법인 「통일과 함께」는 전국의 민간단체 중 SNS 팔로워가 가장 많을 뿐 아니라, 가장 활발한 통일운동을 진행했던 단체이기도 하다.

​신대경 대표는 본적지가 문경이다. 또한 현재 문경시 농암면에 거주 중인 부모님의 고향이 모두 문경(농암면, 가은읍)이다. 신대경 대표는 영주·문경·예천을 전 세계적인 힐링 관광지로 알리고자 노력중이다. 영주는 문화힐링 도시로, 문경은 정신힐링 도시로, 예천은 자연힐링 도시로 설정하여 각각의 비젼을 제시하고, 그에 알맞은 도시계획을 세워 정부에 정책제안을 하고있다. 실제 신대경 대표는 이를 위해 동국대학교 일반대학원에서 명상을 연구하는 선학을 전공하였으며, 힐링 산업에 대해 많은 관심을 쏟고 있다.

​신대경 대표는 “청년으로서 열정과 패기를 가지고 기존의 방식과는 다른 창의적이고 신선한 모습으로 사)통일과 함께를 중심으로 민족화합과 신뢰회복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사회운동가 출신인 신대경 대표는 문경시 농암면이 본적지이며, 한국외국어대학교 영어과를 졸업하고 동국대학교 일반대학원에서 선학을 전공하였다. 통일부 공공기관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를 거쳐 학교폭력 왕따 예방단체 「프랜딩」을 설립을 주도하였으며, 통일부 사단법인 「통일과 함께」를 설립해 활발한 통일운동을 전개하였다. 또한 사회운동 자금을 자비로 마련하기 위해 자영업자로서 다양한 일들을 추진한 헌신적인 대한민국 청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