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덕 119칼럼] 난방용품 화재예방으로 겨울나기
[김덕 119칼럼] 난방용품 화재예방으로 겨울나기
  • 김덕
  • 승인 2019.11.18 0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이 되면 화재사고가 유난히 많아진다. 통계자료에 따르면 화재가 발생하는 원인

1위는 '부주의'로 나타났다고 한다. 겨울철 화재는 일상생활에서 충분히 예방할 수 있고, 조금만 더 주의를 기울이면 인명과 자산 피해를 충분히 막을 수 있다.

겨울철에 유독 화재사고가 많은 이유는 부주의로 인한 원인도 있지만, 건조한 날씨와 더불어 난방기구 사용량이 많아지기 때문이다. 전기, 가스, 난방기기 화재 등 동절기에 일상 속에서 충분히 예방할 수 있는 화재예방법으로는

1.멀티탭 관리 - 콘센트나 멀티탭에 먼지가 쌓이게 되면 합선사고를 유발할 수 있다.

누전 및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선 전기 플러그 주변의 청결 유지에 신경을 쓰며 한개의 콘센트에 여러 개 코드를 사용하면 과열되기 쉬우므로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은 줄인다. 

2. 전기장판 사용시간 주의 - 추운 겨울 따뜻한 수면자리는 중요합니다. 따뜻한 잠자리를 위해 전기장판을 과도하게 사용했다간 화재가 발생 할 수 있다. 겨울철 전기료 폭탄 및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선 하루 평균

3.5시간 정도만 사용하는것이 좋으며 취침시에는 반드시 타이머를 맞춰놓는다. 3. 폐지를 쌓아두지 말 것 - 일반 가정집에는 신문, 택배 박스, 전단지 등 다양한 폐지가 존재한다. 폐지로 인해 화재가 유발될 수 있으며 폐지를 쌓아둘 경우 가스레인지가 있는 주방에 보관하는 것이 아닌 베란다와 같이 주방에서 최대한 멀리 떨어진 곳에 차곡차곡 적제한다.

4. 난방용품 취급주의 - 난방용품 부주의로 인한 화재발생률 또한 굉잘히 높다. 되도록이면 난방용품 주위에서 세탁물을 건조하지 않는것이 좋으며, 커튼처럼 가연성이 높은 물질들은 난방용품 주변에 닿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