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A 투어 ‘노승열’ 모교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난치병 어린이 돕기’ 2천만원 기부.
PGA 투어 ‘노승열’ 모교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난치병 어린이 돕기’ 2천만원 기부.
  • 스포츠 유동완기자
  • 승인 2019.09.11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 유동완기자]

모교인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2천만원을 기부를 한 노승열프로.
모교인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2천만원을 기부를 한 노승열프로.

PGA 투어 프로골퍼 노승열이 10일(화) 자신의 모교인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희귀 난치병 어린이 돕기 기금 2천만 원을 기부했다.

약 2년 여간 국방의 의무를 수행하고 지난 8월 전역한 노승열은, 2016년에 1억 원 이상 기부를 한 고액기부자 클럽인 아너소사이어티에 가입되었을 정도로 꾸준한 선행을 이어온 스포츠 스타다.

또한, 노승열은 2011년부터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희귀 난치병 어린이 치료비를 꾸준히 기부하고 있다.

군 복무 중인 지난 2019년 1월, 강원도 고성군 인흥초등학교 학생들을 위해 통학차량을 기증했고, 지난 4월 자신의 고향 강원도 산불 피해 주민을 위해 3천만 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노승열은 "항상 제가 받은 많은 사랑을 어떤 방식으로든 돌려 드려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다. 난치병 환아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서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라 씩씩하게 뛰어놀기를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노승열은 2019-2020 시즌 PGA 투어 복귀를 앞두고, 오는 19일 인천 베어즈 베스트 청라GC에서 개최되는 ‘제35회 신한동해오픈’ 대회에 전역 후 첫 출사표를 던지며 자웅에 나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