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germeister’s Korean Marketing Agency, Comma Entertainment Claims that, “Story Telling is Now the Trend of Liquor Brand Marketing Strategy”
Jagermeister’s Korean Marketing Agency, Comma Entertainment Claims that, “Story Telling is Now the Trend of Liquor Brand Marketing Strategy”
  • 이성래 기자
  • 승인 2019.05.24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he Korean marketing agency, Comma Entertainment has been focusing their business projects on ‘global marketing’ of Korean local brands in overseas. However, with the start of their promotion on German leading liquor company, Jagermeister in Korea, they plan to expand their projects on ‘local marketing’ of oversea/ foreign brands in Korea. Comma Entertainment is currently working on various projects with Jagermeister in Korea, which mainly involves online marketing and BTL events.

Jagermeister is a powerful international brand which is sold in over 100 countries and has maintained their number one status as exporting liquor company in Germany. Jagermeister has also continued to hold up their sales in the local (Korean) premium liqueur market with their distinct flavor and scent made of 56 different natural ingredients like herbs, spices, fruit and roots. The manager (director) at Comma Entertainment said that they are focusing on rightly delivering this reputation and unique value of Jagermeister to the local (Korean) consumers through creative marketing strategies. They explained that it can be successfully achieved through refined keyword selection promoted both in online and offline markets and producing original online contents. Comma Entertainment added that there are more restrictions on the online promotion of liquor products, so they are trying ‘different’ ways, which include collaboration with artists, and creating ‘story-telling’ contents which can demonstrate the lifestyles with Jagermeister to promote their product.

Jagermeister’s Korean Marketing Agency, Comma Entertainment has on-going projects with Hite Jinro and other various brands’ projects in the U.S.A., Russia, Singapore, Kazakhstan, Philippine, Vietnam, Cambodia, Laos, Thailand, and Saudi Arabia. Comma Entertainment is a marketing agency that experts in both planning localized marketing strategies to ensure the client’s brand that originated in one country to be accepted in others, and conducting online and offline marketing events.


독일 대표 주류 예거마이스터의 국내 마케팅 대행사 콤마엔터테인먼트, “주류 브랜드 마케팅도 스토리텔링이 대세”

해외에 진출하는 국내 기업과 브랜드의 전략적인 글로벌 마케팅을 담당해 온 전문 마케팅 대행사㈜콤마엔터테인먼트가 이번에는 한국 시장에 진입해 있는 독일 대표 주류 브랜드 예거마이스터 (Jagermeister)의 국내 마케팅 대행을 시작으로 국내 시장의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 세계 60여 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는 ‘예거마이스터’는 독일내 주류 판매량 및 수출량 1위를 유지하고 있으며, 국내 프리미엄 증류수 시장에서도 늘 상위권의 판매량을 자랑하며 식지 않는 인기를 입증하고 있는 브랜드이다. 허브, 과일, 뿌리, 나무껍질 등 56가지의 순 식물성 재료를 사용해 만들어 특유의 향과 강한 단 맛을 내는 술로, 젊은 소비자들에게 인기있는 술로도 유명하다.

㈜콤마엔터테인먼트의 담당자는 이와 같은 예거마이스터의 인기와 브랜드가 가지고 있는 독보적인 가치를 국내 소비자들이 올바르게 인지할 수 있는 마케팅 활동에 집중하고 있으며, 이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세밀한 키워드 선정을 통한 온오프라인 마케팅의 통합, 그리고 차별화된 온라인 콘텐츠 제작이라고 전했다. 온라인 마케팅에 있어 주류 브랜드가 다른 산업 군의 브랜드보다 제약이 많이 따르는 것이 사실이기 때문에 기존의 방식을 넘어 다양한 산업 군과의 협업과 ‘스토리텔링형’ 콘텐츠 제작에 힘을 쏟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현재 예거마이스터의 국내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는 ㈜콤마엔터테인먼트는 하이트진로의 참이슬과 하이트 맥주를 비롯하여 미국, 러시아, 싱가폴, 카자흐스탄, 필리핀, 베트남, 캄보디아, 라오스, 태국, 사우디아라비아 등 다양한 국가의 브랜드 마케팅 활동을 담당해왔으며, 마케팅 전략 ‘기획’부터 온오프라인 마케팅 활동 ‘집행’까지의 전 과정을 전문으로 하는 마케팅 총괄 대행사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