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산대 간호학과 학생들, 미국서 국비 연수 받는다
호산대 간호학과 학생들, 미국서 국비 연수 받는다
  • 김을규 기자
  • 승인 2019.05.13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국에 앞서 김재현 부총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호산대 간호학과 학생들. 사진제공=호산대
출국에 앞서 김재현 부총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호산대 간호학과 학생들. 사진제공=호산대

호산대학교(총장 박소경)는 ‘2019년도 전문대학 글로벌 현장학습 지원사업’에 선정된 간호학과 학생 5명 중 3명이 오는 15일 미국에 파견된다고 밝혔다.

1차로 출국하는 김효주, 송정인, 신은진 등 간호학과 학생 3명은 현지 적응을 위해 50시간 이상의 사전교육을 마친 후 5월 15일부터 8월 31일까지 미국 위트대학(Western Iowa Tech Community College)에서 공부하게 된다.

이들 학생들은 미국에서 어학교육과 머시 병원(Mercy Hospital)에서 진행되는 전공 관련 현장학습 등 총 16주간의 교육을 받게 되며, 현지 실습활동을 통해 학점을 취득하게 된다.

호산대 김재현 부총장은 “정부로부터 글로벌 현장학습 지원사업에 5년 연속 선정되어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더 많은 학생들이 본 사업을 통해 해외 연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글로벌 현장학습 지원사업은 전문대학 학생들에게 다양한 해외 현장학습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글로벌 마인드와 전공 실무능력을 배양하여 학생들의 취업 역량을 강화하는 정부지원 프로그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