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옥 감독, 제32회 예총예술문화상 대상 수상
김문옥 감독, 제32회 예총예술문화상 대상 수상
  • 홍기찬
  • 승인 2019.03.04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2월28일 2시 방송회관 코바코 홀에서 열린 ‘제58차 예총(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신년총회’에서 원로 김문옥 감독이 [제32회 예총예술문화상 대상]을 수상하였다.

김문옥 감독(우측)의 대상 수상
김문옥 감독(우측)의 대상 수상

김문옥 감독은 1979년 최인호 원작 ‘타인의 방’으로 감독데뷔를 한 뒤, 40여 년 간 수십 편의 극영화를 감독하였으며 현재도 매년 장, 단편 1편씩을 감독하고 있는 현장에서 영화를 만들고 있는 유일한 노장 감독으로, 수상 내역은 [치열하고 왕성한 창작활동을 통하여 사회에 공헌] 하였을 뿐만 아니라, 영화인단체 ‘시네마테크 충무로’ 대표로 [한국영화 발전에 기여]를 하고 있으며, 청소년, 청년, 일반, 노년들을 위한 ‘충무로단편영화제’를 집행위원장으로 [예술문화 발전에 지대한 업적]을 쌓은 공로가 인정이 되어 예총이 주는 [제32회 예총예술문화상 대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예총예술문화상 수상자들
예총예술문화상 수상자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