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제9회 충무로단편영화제 ‘노인섹션 부문’ 추가 신설
2019년 제9회 충무로단편영화제 ‘노인섹션 부문’ 추가 신설
  • 홍기찬
  • 승인 2019.01.07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영화의 메카 충무로에서 매년 열리는 ‘충무로단편영화제’(집행위원장; 김문옥 감독)에서는 기존의 [청소년, 고등학생 부문][청년, 대학생 부문][일반, 비경쟁 부문][단편시나리오 부문]에 추가로 [노인섹션 부문]을 추가로 신설하여 전 세대를 아우르는 명실상부한 ‘단편영화제’로 자리 매김 한다.

충무로 단편 영화제
충무로 단편 영화제

[노인섹션 부문]은 구체적으로 A=(노인을 주제로 한 60세 미만이 연출한 작품) B=(60세 이상이 만든 자유로운 주제의 작품) 으로 구분한다.

따라서 2019년 1월8일 본 영화제 주최인 ‘시네마테크 충무로’의 2019년 시무식(충무로역 구내 ‘오재미동’)에서는 각 부문 홍보대사가 위촉되었다.

청소년 홍보대사: 박보미 (청소년 영화배우)

청년 홍보대사: 최미교 (영화배우/MC)

노년 홍보대사: 전채련 (영화배우/뉴월드 시니어모델협회 대표)

뉴스포털1기자 홍기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