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의회 임미란부의장"광주광역시 스마트시티 조성에 투자와 정책개발 요구
광주광역시 의회 임미란부의장"광주광역시 스마트시티 조성에 투자와 정책개발 요구
  • 황일봉
  • 승인 2018.10.23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광역시 스마트시티"도시경쟁력 제고,일자리창출,신기술개발" 등 미래비젼 구체적 제안

광주광역시의회 임미란 부의장은 ‘광주광역시 미래도시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해 시 차원의 투자와 정책개발에 집중할 것을 요구’ 하였다.

임 의원은 23일 제273회 6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에서 세계 도시들이 인공지능,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으로 대표되는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스마트시티 조성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 있다고 말하고 광주시도 미래도시 스마트시티 조성을 통해 미래 먹거리를 확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미국, 유럽, 일본, 싱가포르, 중국 등 세계 주요나라 중앙정부와 도시들이 앞다퉈 스마트시티를 조성하고 있는 것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는 도시가 가치창출의 원천이 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우리나라도 문재인 정부 출범과 함께 대통령직속 4차 산업혁명위원회를 설치하여 부산, 대구, 인천, 시흥, 세종시 등에서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한 국가 시범도시 사업이 진행 중에 있음을 말하고 스마트시티가 세계 모든 도시들의 생존을 위한 선택이 아니라 필수가 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임 의원은 ‘광주시 또한 정부가 추구하고 있는 인간과 기술이 함께 공존하는 사람중심 스마트시티에서 미래를 찾아야한다’고 말하고, 광주 스마트시티는 ‣도시경쟁력 재고, ‣새로운 일자리 창출, ‣미래 신기술 개발을 목표로 해야 한다는 구체적인 내용을 제안했다.  

이와 함께 구체적인 실천내용으로 ‣스마트시티 업무 담당조직의 전문분야별 세분화와 통합관리 수행체계 구축 ‣민간기업의 참여 유도와 R&D를 통한 신기술 개발 ‣스마트시티 구축에 있어 목적 및 성과 체계를 구체적으로 구축하여 정책적으로 우선순위를 판단 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라고 요구하였다.  

임 의원은 “광주시는 자동차산업을 발전시켜야 하면서 자율형자동차 개발을 게을리 할 수 없고, 첨단 에너지산단을 만들면서 스마트그리드(스마트전략망)를 구축하지 않을 수 없기 때문에 스미트시티가 빠르게 조성 되어야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광주시는 민선7기 이용섭 시장 취임과 함께 조직개편을 통해 스마트시티 전담부서인 스마트시티과를 신설하고 ‘2030광주 스마트시티 구축 마스터플랜 수립 연구용역’을 발주하는 등 정부가 추진 중인 4차 산업혁명시대 스마트시티 정책들을 실천하기 위한 방향들을 모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