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대 대전시의회, 개원식 ‘시민이 주인 되는 의회’
제8대 대전시의회, 개원식 ‘시민이 주인 되는 의회’
  • 정다은 기자
  • 승인 2018.07.10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천 의장 “시민의 편에서서 견제와 감시 충실” 힘차게 출발

제8대 대전시의회가 9일 개원식을 열고 본격적인 의정활동에 들어갔다.

대전시 의회(의장 김종천)는 9일 대전시 의회 본회의장에서 22명의 시의원과 허태정 시장, 설동호 교육감, 시⋅교육청 공무원, 시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의원선서를 시작으로 김종천 의장의 개원사, 허태정 대전시장과 설동호 대전시 교육감의 축사,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김종천 대전시 의회 의장 '의원선서'
김종천 대전시 의회 의장 '의원선서'

이날 대전시 의회 개원식 선서에서 의원들은 주민의 권익신장과 복리증진,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성실하게 직무를 수행할 것을 다짐했다.

대전시 의회 의원들 '의원선서'
대전시 의회 의원들 '의원선서'

김종천 의장은 개원사를 통해 “7개월여 시장 공백으로 인해 주춤했던 현안사업들, 경제지표회복등 해결해야할 과제가 산적해 있다”며 “넓은 도량과 안목으로 의정 전반을 살피고 냉철한 판단과 합리적 이성에 근거한 의정활동을 당부 드린다”고 강조했다.

김의장은 이어 “시민의 공익과 행복추구를 위해 오로지 시민의 편에서서 집행부 견제와 감시를 충실히 하겠다”약속하며 “150만 대전시민께 희망이 되는 의회, 듬직한 의회, 시민이 주인이 되는 의회를 위한 여정을 힘차게 시작하자”고 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축사에서 "시민의 뜻이 제대로 반영된 의회, 권력에 눈치보지 않는 시민의 의회를 확신한다"면서 "집행부도 더 낮은 자세로 시민의 목소리에 귀기울이고 소통하는 시정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설동호대전시교육감은 "안전하고 공정하며 효율적인 교육경영을 통해 시민들이 행복하고 미래를 여는 교육을 하겠다"면서 "대전시 교육이 훌륭한 인재를 양성하고 한국교육을 선도할수 있도록 시의회가 도와달라"고 당부했다.

지난 6일 열린 제238회 임시회 제1차본회의에서 전반기 의장에 김종천, 제1·2 부의장으로 윤용대(63·서구4), 문성원(49·대덕구3) 시의원을 각각 선출한 시의회는 10일엔 상임위원장과 운영위원을, 12일엔 운영위원장을 뽑고 전반기 원구성을 마무리하게 된다.

축하 떡 케익 절단
축하 떡 케익 절단
기념촬영
기념촬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