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제주 세계태권도한마당’세계 62개국, 3,444명 참가
2018 제주 세계태권도한마당’세계 62개국, 3,444명 참가
  • 이용기
  • 승인 2018.07.09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대 3번째로 많은 참가국 수 기록…참가자 수가 가장 많은 해외 국가는 ‘중국’

 

‘2018 제주 세계태권도한마당(이하 한마당)’의 참가 규모가 세계 62개국, 3,444명으로 확정됐다.

조직위원회는 지난 5월부터 약 2개월간 총 11개 종목 46개 부문(개인전 7개 종목 34개 부문, 단체전 4개 종목 12개 부문)에 참가 접수를 받고 확인 과정을 진행했다.

참가 접수 결과 참가국은 62개국으로 아시아 28개국, 팬암 9개국, 유럽 15개국, 아프리카 8개국, 오세아니아 2개국 등으로 나타났다.

역대 한마당 최다 국가 수(64개국)를 경신했던 2015년(평택)과 2017년(안양)에는 미치지 못했지만 3번째로 많은 국가 수를 기록했다.

대한민국(2,279명)을 제외한 해외 대륙별 참가인원은 아시아 789명, 팬암 174명, 유럽 136명, 아프리카 24명, 오세아니아 42명이며, 참가자가 가장 많은 해외 국가는 중국(308명)이다.

지난해에 비해 대한민국의 참가자 수가 감소했는데, 한마당이 제주라는 관광지에서 극성수기에 열리다보니 교통편, 체제비용 등이 부담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또한 참가자가 최고로 많은 종목은 개인전의 경우 ‘종합격파’(404명)이며, 단체전은 855명이 참가하는 ‘팀 대항 종합경연’이다.

최연소 참가자는 미국의 마이클 오웬 베이싱어(MICHAEL OWEN BASINGER, 7세, 1품)이며, 최고령 참가자는 대한민국의 최덕수(74세, 9단) 사범으로 두 명의 연령 차이는 67세로 나타났다.

조직위원회는 지난 7월 2일(월) 대진표 추첨을 진행한 데 이어 개회식 구성, 참가자 수송, 숙박 점검 등 한마당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준비에 한창이다.

한마당은 오는 7월 28일(토)부터 31일(화)까지 나흘간 제주 한라체육관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