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ICT 중소기업·스타트업, 알리바바와 함께 도약한다
한국 ICT 중소기업·스타트업, 알리바바와 함께 도약한다
  • 김우성 기자
  • 승인 2018.02.13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창올림픽계기 한-중 ICT 비즈니스 포럼 개최
강릉 ICT홍보관
강릉 ICT홍보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지난 12일 알리바바 클라우드와 함께 한-중 평창 정보통신기술(이하 ‘ICT’) 비즈니스 포럼(이하 ‘포럼’)을 평창올림픽이 열리고 있는 강릉에서 개최했다. 

이번 포럼에서는 우리 ICT기업의 우수한 제품·기술력을 알리바바 클라우드에 선보이고, 과기정통부 소속기관인 우정사업본부(이하 ‘우본’)와 알리바바 간 협력방안 등을 논의했다.

‘강릉 ICT홍보관’에 입주한 중소 ICT기업 등 유망 ICT기업 11곳이 알리바바 클라우드를 대상으로 우리 ICT기술·서비스의 우수성을 뽐냈다. 

가상현실(VR)·증가현실(AR) 콘텐츠를 제작하는 VR미디어, 안경 없이 볼 수 있는 3차원 입체영상 홀로그램을 제작하는 쓰리디팩토리 등의 서비스를 소개했다.

특히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의료영상을 진단하는 루니트 등 6개 기업은 포럼에서 알리바바 클라우드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향후 세계시장에 공동으로 진출하는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한편 우본은 우체국쇼핑을 알리바바 그룹과 연계해 국내 우수 농수산품의 중국 판매를 지원하는 방안 등 전자상거래와 금융분야의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과기정통부는 “이번 포럼을 계기로 우리 ICT기업과 알리바바 간 상호 협력해 우리 ICT기술·서비스에 대한 대내외 관심이 높아지고 한중 경제협력이 활성화되길 바란다.“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