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2018년 대표 전통시장 20개 선정
문체부, 2018년 대표 전통시장 20개 선정
  • 심상훈 기자
  • 승인 2018.02.12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우리나라 전통시장을 외래 관광객이 즐겨 찾는 관광명소로 육성하기 위해 '2018년 대표 전통시장' 20개를 선정해 발표했다.

출처-뉴시스
출처-뉴시스

이번 심사에는 관광공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관광학계, 여행사 등 업계 관계자들이 참여, 문체부는 먹거리, 즐길 거리 등 콘텐츠와 연계 관광지, 외국인 관광객 수용태세 등을 기준으로 이를 선정했으며, 지역별로는 울 남대문시장, 통인시장, 망원시장, 경기 수원남문시장, 인천 신기시장, 부산 국제시장, 부평깡통시장, 자갈치시장, 대구 서문시장, 광주 1913송정역시장, 강원 원주중앙시장, 정선아리랑시장, 춘천중앙시장, 속초관광수산시장, 경북 안동구시장, 충남 서천특화시장, 공주산성시장, 충북 청주육거리종합시장, 단양 구경시장, 전북 전주남부시장, 남원공설시장, 제주 서귀포매일올레시장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