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한중문화관 '가요스타총출동'
인천, 한중문화관 '가요스타총출동'
  • 이준호 기자
  • 승인 2018.01.17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요스타총출동 출연진 신신애, 최영철, 미녀와야수, 영심아 가요스타총출동'은 28일 한중문화관에서 여섯번째 녹화를 맞이하며 국민 가요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

대한민국가요인총연합회가 주관하는 콘서트형 방송 녹화 '가요스타총출동' 이 다가오는 1월 28일 일요일 낮 12시부터 오후 5시까지 인천역 중부경찰서 맞은편 한중문화관 4층 공연장에서 화려하게 열린다.
 
'가요스타총출동'은 지난해 8월 27일 첫 녹화를 시작해 매달 1회 녹화하는 가요 프로그램으로 이번 녹화가 여섯 번째를 맞이하는 정통 가요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을 총 연출, 제작해온 대한민국가요인총연합회 황계호 회장은 "가수들이 출연하고 싶어 하는 가요 프로그램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으로 멋진 가요 프로그램이 될 것으로 믿는다"며 인터뷰에 임했다.

가요스타총출동 녹화 장면 / 스타다닷컴 제공
▲ 가요스타총출동 녹화 장면 / 스타다닷컴 제공

 

'가요스타총출동'은 매달 마지막 주 일요일 공개녹화로 진행, 시니어 TV(kt264번)에 매주 토요일 아침 8시, 일요일 밤 8시에 방송되고 있다. 그동안 '강민주, 류계영, 민지, 윤민호, 김민정, 진국이, 윤호만, 유미, 장태희, 영심아'등 많은 가수들이 출연해 가요를 사랑하는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1월 28일 여섯 번째 녹화는 가수 '최영철(사랑이 뭐길래), 신신애(세상은 요지경), 아시안게임 웰터급 금메달리스트 황충재, 미녀와 야수' 등이 출연한다. 정상을 향해 달리는 멋진 가수들과 함께하는 '가요스타총출동'은 아이엠미디어 (대표 김대열), 인댄스 무용단의 안무, 차훈 음향감독이 참여해 최고의 무대를 연출한다.
 
특히 지난 12월 31일 한중문화관에서 열린 다섯 번째 '가요스타총출동' 녹화에는 품바 가수 '영심아'가 특별 출연, 관객들로부터 큰 박수갈채와 함께 사랑을 듬뿍 받았다.
 
스타다닷컴 안사균 대표는 "대한민국 최초로 품바 가수 '영심아'가 가요 프로그램에 당당히 참여하게 해주신 황계호 회장께 감사드린다."고 피력을 했다. '가요스타총출동'은 녹화 횟수를 거듭하면서 관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으며 인기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