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기념재단 '5·18 전투기 폭격 계획' 담긴 미국 대학 자료 공개
5·18기념재단 '5·18 전투기 폭격 계획' 담긴 미국 대학 자료 공개
  • 심상훈 기자
  • 승인 2017.12.07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8기념재단 '5·18 전투기 폭격 계획' 담긴 미국 대학 자료 공개
출처 - 뉴시스

5·18민주화운동 당시 전투기 폭격 계획이 있었다는 내용이 미국 대학 도서관 보유 자료에서 발견되었다.

또 전두환 전 대통령이 퇴임 이후에도 정치적 영향력을 행사하기 위하여 비밀리에 만들었던 보고서 원본도 처음 공개되었다.

5·18기념재단은 7일 오후 재단 시민 사랑방에서 기자간담회를 통해 "미국 UCLA대학 동아시아 도서관 자료를 분석한 결과 미국이 광주를 폭격할 계획을 세웠지만, 광주에 체류하던 선교사들이 반대해서 철회하였다는 내용의 영문책자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기념재단은 "매우 민감한 사안이라서 다각도로 확인해야 한다. 다만, 당시에 이러한 루머가 미국 현지에서도 언급되었다는 사실 자체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하였다.

또 "이번에 확보한 1980년 5월 23일 미국 국무부 대변인 기자 브리핑 질의응답 자료를 살펴보면 미국 측 기자들도 루머의 진위를 확인하기 위하여 당시 국무부 대변인이었던 호딩 카터에게 질문하는 내용이 있다. 당시 호딩 카터는 '국방부 소관'이라며 대답을 회피하였다"고 전했다.

이 외에 기념재단은 UCLA 동아시아 도서관이 소장 중인 한국 민주화운동 및 인권과 통일 관련 자료 중 5·18 관련 자료 6000여 쪽을 확보하여 분석 중이다.

이 중에는 1984년 작성한 '88년 평화적 정권교체를 위한 준비연구' 보고서 원본이 포함되어 있다.

1988년 정권 교체 이후에도 전두환 전 대통령이 정치적 영향력을 지속해서 유지할 수 있는 계획이 담겨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재단 측은 총 5부가 인쇄되어 2부는 청와대로 전달되었으며, 나머지는 행방이 묘연하다고 알려져 있는데 그 중 한 부를 확인하였다고 설명했다. 보고서 내용이 공개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