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 전남도청 복원협의회' 출범, 복원사업 속도 낸다.
'옛 전남도청 복원협의회' 출범, 복원사업 속도 낸다.
  • 심상훈 기자
  • 승인 2017.10.12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옛 전남도청 복원협의회' 출범, 복원사업 속도 낸다.
출처 - 뉴시스

광주시와 문화체육관광부, 전남도청 복원을 위한 범시도민대책위원회 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옛 전남도청 복원협의회'가 출범하면서 옛 전남도청 복원사업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12일 광주시는 옛 전남도청 복원협의회 운영을 위한 상위급 협의회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이날 간담회에는 문체부 대표로 방선규 국립아시아문화전당장, 광주시에서는 박병호 행정부시장, 대책위에서는 이철우 상임공동위원장이 참여하였다.

이들은 옛 전남도청 복원협의회 주체 역할을 광주시와 문화전당, 대책위 등에서 맡기로 합의하였으며, 이와 관련된 운영규정도 마련하였다.

우선 도청 복원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하여 아시아문화전당 내 복원지원팀을 꾸려 지역 사회와 소통할 계획을 세웠다.

또 도청복원 종합계획을 마련하기 위한 용역을 추진하고 복원전문가 TF도 구성하기로 했다. 더불어 용역과는 별개로 상무관 앞 평지화 사업도 추진된다.

시 관계자는 "상위급 협의회를 월 1회 갖고 기관별 실무진이 참여하는 공동실무 TF팀 회의를 주 1회 열어 협의회 안착을 돕기로 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