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다른 미디어는...
검찰, '김미화 퇴출' 관련 MBC 라디오 프로그램 관계자들 소환 조사검찰, '김미화 퇴출' 관련 MBC 라디오 프로그램 관계자들 소환 조사
심상훈 기자 | 승인 2017.09.29 15:07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출처 - 뉴시스

이명박 정부 국가정보원의 '문화계 블랙리스트'를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최근 방송인 김미화(52) 씨가 진행했던 라디오 프로그램 관계자들을 소환 조사하였다.

29일 서울중앙지검 국정원 수사팀은 "김 씨의 프로그램 하차와 관련하여 최근 MBC 서 모 전 라디오 본부장과 김 모·오 모 전 담당 PD 등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하였다"고 밝혔다.

김 씨는 8년간 진행하던 MBC 라디오 시사프로그램 '세계는 그리고 우리는'에서 2011년 4월 돌연 하차하였다.

검찰은 서 본부장 등을 상대로 당시 갑자기 김 씨가 프로그램에서 빠지게 된 경위 등을 확인한 거로 알려졌다.

국정원 개혁위에 의하면 이명박 정권 당시 국정원은 정부에 비판적인 여론을 주도하는 문화·예술계 내 특정 인물·단체의 퇴출 등 압박 활동을 펼친 것으로 드러났다.

이때 국정원은 김 씨 외에도 문화계 이외수, 조정래, 진중권, 배우 문성근, 명계남, 김민선, 영화감독 이창동, 박찬욱, 봉준호, 방송인 김제동, 김구라, 가수 윤도현, 신해철, 김장훈 등 5개 분야 82명을 대상으로 퇴출 활동을 전개한 거로 파악되었다.

한편 김 씨는 지난 19일 검찰에 참고인 신분으로 출석하여 피해 사실 등을 진술하였다.

심상훈 기자  shimfree@lycos.co.kr

심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뉴스는 특별한 기사이니 무단전재 및 재배포 불가합니다.
모든 시민이 기자입니다. 기사제보:kosj7708@hanmail.net
"21세기는 누구나 기자가 되는 세상 입니다". 국민 알권리에 참여하세요"

뉴스 미란다 원칙
취재원과 독자는 한국시민기자협회에 자유로이 접근 할 권리와 반론 정정 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협회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시민기자협회] 대표전화 1666-2546  |  긴급연락처 010-7609-7708 [중앙회사무소]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동로 233-1, 1515호  |  02-587-3600
[서울]서울시 관악구 신림동 1638-32 SMS/BD 710호  |  010-2332-8617 [충남]충청남도 예산군 대술면 산정리128-1번지  |  010-5212-9561
[강원]강원도 춘천시 동내면 거두리 979   |  010-8745-8400 [전북]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호성동 1가 826번지 동아@1층 8호  |  063-241-3681
[광주/전남]광주시 북구 신안동 236-14 2층 1호  |  010-2964-0808 [한국시민기자협회 뉴스포털1]광주시 동구 서석동 309-1 2층 4211호  |  1666-2546
[뉴스포털1 온라인보도국] 광주광역시 북구 태봉로 58 2층
회장 : 고형원  |  발행 : 고성중  |  편집인 : 고성중,권혁경  |  전남 편집장 : 전용덕  |  등록번호 : 광주아 00090  |  기사제보 : kosj7708@hanmail.net
온라인보도국장 : 박순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대영  |  Copyright © 2017 한국시민기자협회 뉴스포털1.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