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유기농 쑥으로 만든 쑥 꽃 수제비누를 만든 '유기농 쑥쑥이농장' 박상일 대표
[인터뷰]유기농 쑥으로 만든 쑥 꽃 수제비누를 만든 '유기농 쑥쑥이농장' 박상일 대표
  • 황창규
  • 승인 2016.12.21 2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기농 천연재료로 만들어 쑥의 본질과 쑥 꽃 진액 쑥 가루를 사용하여 항균성과 보습력이 뛰어나며 각질제거와 피부가 약하거나 트러블이 많고 탈모가 심한 경우에 유용하다고 한다.

[한국시민기자협회 뉴스포털1 황창규기자]

유기농 쑥쑥이 농장 박상일 대표

해남군 삼산면 ‘유기농 쑥쑥이 농장’ 의 농장주인 박상일 대표와 인터뷰를 하였다.

박 대표는 수 년간 유기농 쑥을 생산 판매 하다가 6차 산업으로 시선을 바꾸어 쑥의 효능을 활용한 유기농으로 만든 ‘쑥 꽃 수제비누’를 만들었다고 한다.

쑥은 봄에 채취를 하여 판매하고 난 후에 가을에 꽃이 핀다는 것을 관찰하고 연구한 끝에 꽃에서 나오는 쑥 꽃의 진액으로 비누 만들기를 착안하여 시작하였다.

비누의 제조 방법에는 고온제조와 저온법의 2가지가 있는데 고온제조법은 단기간에 대량생산이 가능하지만 저온으로 생산하는 것은 6주 이상을 숙성시킨 후 제조를 하기 때문에 쑥의 본연의 성분을 유지 할 수 있고 고급 세안용 이라고 했다. 생산기간이 길어 원가가 높아 3개들이 1세트에 21,000원 이라고 했다.

쑥 꽃 수제비누는 천연특성에 맞도록 베이스 오일을 비타민E와 호오바유를 사용함으로 쑥의 본질과 쑥 꽃 진액 쑥 가루를 사용하여 항균성과 보습력이 뛰어나며 각질제거와 피부가 약하거나 트러블이 많고 탈모가 심한 경우에도 유용하다고 했다.

샴푸와 린스를 사용하지 않아도 되고 보습력이 우수하고 세안 후 로션을 사용하지 않아도 될 만큼 좋다고 말 했다.

박대표는 ‘지방분권시대 지역살리기’ ‘땅끝에서 봉화를 올리다’의 저자이기도 하며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평가위원과 지역혁신 자문위원으로 활동하였고 현재는 ‘유기농 쑥쑥이농장’ 대표와 농촌지방자치단체 전략 컨설던트, 농촌 살리기 전문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