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파랑망또, 그라빠 천석만과 ‘닿을 듯 말 듯’ 6번째 싱글앨범 발매
싱어송라이터 파랑망또, 그라빠 천석만과 ‘닿을 듯 말 듯’ 6번째 싱글앨범 발매
  • 박재홍 기자
  • 승인 2016.01.25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쿠스틱 기타 반주로 남녀 사랑이야기 선보여
파랑망또와 그라빠 천석만이 듀엣으로 부른 '닿을 듯 말 듯' 싱글앨범 커버사진

싱어송라이터 파랑망또(표인유)가 그라빠 천석만과 듀엣으로 부른 6번째 싱글앨범 ‘닿을 듯 말 듯’이 25일 발표됐다.

여성 싱어송라이터 파랑망또는 통통 튀는 목소리와 세련된 건반 연주로 매력적인 음악을 선보여 오고 있다.

신곡 ‘닿을 듯 말 듯’은 파랑망또가 싱어송라이터로서 직접 작사, 작곡하였다.

파랑망또는 “서로에 대한 남녀간의 이끌림부터 고백하기까지의 과정에서 느끼는 여러 감정을 로맨틱한 노래로 풀었다”고 소개했다.

작곡가 ‘리니 대디’의 프로듀싱, 기타 세션의 기타리스트 김임춘이 이번 작품에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는 평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