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민기자의창 문화
신인 힙합듀오 블랙퓨필(BLACK PUPIL) ‘할렐루야’ 발표. 차세대 리쌍, 에픽하이를 꿈꾸다
박재홍 기자 | 승인 2015.12.25 20:15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블랙퓨필 마타도어(MATA DOOR), 수파블랙(SUPA BLACK) (사진=블랙퓨필 인스타그램)

블랙퓨필(BLACK PUPIL)이 싱글 앨범 ‘할렐루야’로 데뷔한다. 수년간의 준비를 통해 자신만의 색깔을 찾으려 노력해온 끝에 다소 무거운 콘셉트로 첫 곡을 선보였다. 이는 본격적으로 대중 앞에 서기 전, 데뷔곡에서만은 자신만의 신념을 담고자 했던 노력이라 전한다. 많은 힙합 뮤지션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는 요즘, 유행에 따라 변하지 않는 고집 있는 아티스트로서의 면모를 보여주기 위함이다.

공개된 뮤직비디오는 6개월이 걸릴 정도로 심혈을 기울여 제작되었다. 단순히 카메라를 보며 랩을 하는 퍼포먼스 영상이 아닌 ‘할렐루야’라는 곡을 해석하려는 노력이 엿보인다.

프로듀서는 보이스 코리아 출신 가수 SAM(샤이타운뮤직)이 맡았으며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데뷔 싱글곡을 시작으로 발표되는 곡들도 이들만의 색깔을 구축해나갈 예정이다. 리쌍과 에픽하이의 뒤를 이어 깊이와 감각 있는 가사로 사랑 받으며 오랜 기간 회자될 수 있는 힙합 뮤지션을 꿈꾸는 블랙퓨필의 행보를 기대해본다.

유튜브- http://bit.ly/1ItRQJP
페이스북- http://on.fb.me/1QPQs6Z

 

박재홍 기자  news@civilreporter.co.kr

박재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시민기자협회(http://www.civilreporter.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환영
모든 시민이 기자입니다. 기사제보:kosj7708@hanmail.net
"21세기는 누구나 기자가 되는 세상 입니다". 국민 알권리에 참여하세요"

뉴스 미란다 원칙
취재원과 독자는 한국시민기자협회에 자유로이 접근 할 권리와 반론 정정 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협회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시민기자협회] 대표전화 1666-2546  |  긴급연락처 010-7609-7708 [중앙회사무소]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동로 233-1, 1515호  |  02-587-3600
[서울]서울시 관악구 신림동 1638-32 SMS/BD 710호  |  010-2332-8617 [충남]충청남도 예산군 대술면 산정리128-1번지  |  010-5212-9561
[강원]강원도 춘천시 동내면 거두리 979   |  010-8745-8400 [전북]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호성동 1가 826번지 동아@1층 8호  |  063-241-3681
[광주/전남]광주시 북구 신안동 236-14 2층 1호  |  010-2964-0808 [한국시민기자협회 뉴스포털1]광주시 동구 서석동 309-1 2층 4211호  |  1666-2546
[뉴스포털1 온라인보도국] 광주광역시 북구 태봉로 58 2층
회장 : 고형원  |  발행 : 고성중  |  편집인 : 고성중,권혁경  |  전남 편집장 : 전용덕  |  등록번호 : 광주아 00090  |  기사제보 : kosj7708@hanmail.net
온라인보도국장 : 박순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대영  |  Copyright © 2017 한국시민기자협회 뉴스포털1.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