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31 10:45 (화)
정읍시, 대설·강풍 등 각종 기상재해, 풍수해보험으로 대비하세요!
정읍시, 대설·강풍 등 각종 기상재해, 풍수해보험으로 대비하세요!
  • 한국시민기자협회
  • 승인 2023.01.25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택·온실 등 70% 이상 보험료 지원, 재해 발생 시 피해 최소화
정읍시, 대설·강풍 등 각종 기상재해, 풍수해보험으로 대비하세요!

정읍시가 최근 기후변화로 빈번하게 발생하는 대설·강풍 등 각종 자연재해로부터 시민의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풍수해보험 가입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나섰다.

풍수해보험이란 행정안전부가 관장하고 민간보험사가 운영하는 정책보험으로 태풍·호우 등 9개 유형의 자연 재난으로 인한 재산 피해 손해를 보상해주는 제도다.

가입자가 부담하는 보험료 일부를 국가와 지자체에서 보조해 가입자는 저렴한 보험료로 예기치 못한 풍수해에 대처할 수 있다.

가입신청은 연중 수시로 가능하며, 시설물의 소유자뿐만 아니라 세입자(임차인)도 가입할 수 있다.

가입 대상 시설물은 주택(단독, 공동), 농·임업용 온실(비닐하우스 포함),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상가·공장건물(건물 내 설치된 시설·기계·재고자산 포함) 등이다.

가입보험료는 국가와 지자체에서 총보험료의 70% 이상(최대 100%) 개인 부담 보험료를 지원한다.

가입은 7개 민간보험사로 연락하거나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연중 가입이 가능하며, 개인 부담 보험료(총보험료의 0%~30%)만 납부하면 된다.

이학수 시장은 “대규모 자연 재난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는 만큼 시민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자발적 풍수해보험 가입이 필수적”이라며 “풍수해보험으로 올 겨울 대설뿐만 아니라 여름 태풍과 집중호우 피해까지 미리미리 대비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대설, 강풍 등의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지역 내 온실 2개소가 풍수해보험금을 청구해 약 1억 2천여 만원의 풍수해보험금을 지급받는다.